프론트엔드 개발자 다들 맥 쓰시나요?

외국강의 보면 다 맥으로 하고 인터넷에 치면 다들 맥을 쓰라고권장하시는거 같던데 그이유가 있나요?
윈도우 expo로하면 ios빌드 도 된다던데 윈도우로 개발하면 안좋은게 있나요?

윈도우, 맥 둘다 개발환경 설정하고 쓰고 있는데요, 요새는 윈도우도 많이 좋아져서 윈도우라고 개발을 못한다거나 하는건 없어요.
다만, 제가 오래 맥을 써서 그런지는 모르겠는데, 편한건 역시 맥이 편해요.
배시쉘에 익숙해져있다보니까, 파워쉘 사용에서 간혹 막히기도 하고요.
wsl을 쓰자니, 그 과정이 여러모로 귀찮은지라…
맥은 환경 준비하고 개발까지 들어가는 과정이 윈도우보다 수월해요.
이건 어디까지나 제가 윈도우가 맥보다 덜 익숙해서 그런걸수도 있어요.
어쨌든 제 경험상으로는 일단 환경만 준비되면 개발편의성 자체는 거의 비슷해요.

아래는 맥을 써야하는 이유가 될 수도 있는 내용인데,
간혹 프로토타이핑이나 디자인가이드쪽 관련된 툴들은 맥만 지원하거나, 윈도우쪽 지원이 좀 약한 경우들이 종종 있어요.
그리고 크로스 브라우징이 필요하다면 경우에따라 맥이 꼭 있어야만 해요.
safari는 윈도우에서 확인할 수 없는데, 그 반대로 구 edge나 ie는 맥에서 가상PC로 윈도우를 올려서 보면되거든요.

반대로 말씀드리면 윈도우의 장점이 익숙한 거 말고 딱히 없습니다. (윈도우GUI 개발을 하는게 아니라면)

그 외의 단점은 무수하게 많죠… iOS 개발이야 당연히 시뮬레이터도 되고 네이티브 빌드도 되는 맥이 좋고요.

윈도우의 단점의 예를 들자면, 오픈소스가 상당수 맥/리눅스 환경을 기본으로 개발 됨. 각종 개발환경 또한 맥/리눅스가 기본이라 윈도우에서 괴로움 등등…

맥은 비싼거 말고 단점이 딱히 없습니다…

주변을 봐도 맥쓰는 친구들이 많습니다. 저도 맥으로 개발하고 있구요.

장점으로는 편한 제스쳐, UNIX 명령어, IOS 빌드 가능, 꾸준한 OS 업데이트등이 있구요.

단점으로는 윈도우와 호환되지 않는 프로그램이 가끔 존재하여, 사용 불가능 할 때가 있습니다.

프론트엔드이기 때문에 Mac os를 굳이 선택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만약 조금 더 생산적인 응용프로그램을 원하시거나 생산성 향상을 위해 MacOs선택을 하신다면 좋은 선택인 듯 합니다.

저는 반대로 윈도우를 선호합니다. 당연히 익숙하고, 게다가 개발 도구도 윈도우 기반이 상당히 많습니다. 하지만 이걸로는 설득력 얻기 힘들지만 WSL 끼면 얘기가 달라집니다. WSL 2부터는 정말 쓸모가 많아졌습니다. 특히 리눅스 위주의 환경일 경우에는 금방 해결하니까요. 맥 또한 UNIX 기반이라 왠만한 유닉스 환경 지원하지만, 전반적인 생태계는 결국 리눅스와 별개 취급합니다. 당장 도커만 봐도 답이 나오죠. 윈도우의 익숙함과 리눅스의 확장성 둘 다 잡는다면 저는 윈도우를 권하겠습니다. 이런 게 없다면 당연히 맥 써야죠.
네 맞아요. WSL은 아직 네이티브 리눅스에 비하면 모자른 부분이 많습니다. 하지만 WSL 통해 도커를 돌릴 수 있도록 마소가 많은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마소는 리눅스의 가능성을 최대한 끌어모으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의 행보가 주목할 만 하죠.
자금 여유가 충분하고, 특히 iOS 생태계를 놓치기 싫다면 맥을 고르는 건 올바른 선택입니다.
하지만 자금 여유와 안드로이드로 충분하다면, 굳이 맥 아니어도 프론트엔드 개발 지장 하나도 없습니다.

고민 많이 되시겠지만 맥을 사는 것이 제일 좋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가격 차이는 크게 나지 않습니다. 최근 나온 m1 맥미니 가성비가 아주 좋습니다. 이번 WWDC에서 m1x 맥북 프로가 나올거라는데 300만원정도 하겠지만 개발을 업으로 하는 이에게 이정도는 투자해도 좋다고 생각합니다. 무엇보다 맥은 한번 사두면 오래 쓸 수 있습니다.

좋아요 2

@choipd 님 말씀대로 m1 가성비가 쩔어져서 가격은 윈도 선택의 이유가 더이상 못 될 듯 합니다. 프론트엔드라고 해도 종국에는 터미널과 리눅스를 이해하셔야 삶이 질이 나아 지실 테니 때문에 맥을 추천 하지 않을 수가 없네요.

근데 이건 그냥 순수한 질문인데,
저는 주기적으로 포맷하는 게 지겨워서 윈7시절에 맥으로 갈아탄 셈인데, 윈10 쯤 부터는 사용에 따라 성능이 저하되는 OS 본연의 문제는 좀 적어 졌나요?
당시 제 기억에 개발자로서는 6개월이면 윈도는 엉망진창이 되었었는데, 요즘도 가르치는 학생들 노트북 써보면 사양 대비 속도가 영 안나오는거 같아서요.

아무래도 맥이 이러한 OS 기본 성능/속도 유지가 탁월한게 아직 큰 장점인건지 궁금해서 여쭤봅니다.

1년이상 포맷없이 윈도우 사용중이에요.
컴퓨터도 업데이트 있을때만 자동으로 재시작 되게 해놓았고, 특별한일 없으면 절전모드로 쓰고있습니다.
하지만 아직까지 퍼포먼스 이슈는 없었어요.